한마음 교회

디모데 아카데미를 시작하며...

오늘(4월6일)부터 우리교회에서 새롭고 의미 있는 사역을 시작합니다.

“디모데 아카데미”입니다.

한마디로 말씀드린다면 자녀들을 위한 새로운 사역이 시작되는 것입니다.

2004년 바나리서치의 통계에 따르면, 미국 기독교인의 64%가 18세 이전에 복음을 영접했다고 합니다. 18세에서 24세 사이에는 13%가, 24세 이후에는 고작 23%가 복음을 영접했습니다. 이 통계에서 확인할 수 있는 내용은 어릴 때 복음을 더 잘 영접한다는 점입니다. 현재 기독교인 10명 중 8명이 24세 이전에 회심을 경험한 셈입니다. 이 설문을 진행한 조지 바나 씨는 “가정과 교회, 선교단체들이 예수의 죽음과 부활의 복음을 전하는 데에 있어 가장 중요하고 효과적인 대상은 10대 초반의 청소년이란 사실을 인식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다른 통계에 따르면 기독교인의 85%가 4세에 14세 사이에 예수를 구세주로 영접하며, 목회자나 선교사의 80% 이상이 어릴 때 예수를 영접한다고 합니다. 어린이사역자들 사이에서는 “성인 20명을 전도하면 1명이 돌아오지만 어린이 20명을 전도하면 19명이 돌아온다.”는 말도 있습니다.

이렇듯 우리 자녀들에게 올바른 신앙교육을 하는 것은 대단히 중요한 일입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한국 어와나(AWANA)대표와 십대 선교회(Youth For Christ)총무, 그리고 중앙기독초등학교에서 자녀들을 가르치며 장차 교회의 미래를 책임질 다음세대를 양육하는 주일학교의 붕괴가 얼마나 심각한지에 대하여 경험해 본적이 있습니다. 이 문제는 한국교회 뿐만이 아니라, 우리 이민 교회 안에서도 심각한 문제임을 목격했습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우리 한마음 교회의 자녀들을 위한 신앙 교육과 한국인으로서의 정체성(한국어)을 어떻게 찾아 줄 것인가?를 고민하면서 이번 “디모데 아카데미”를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첫 발걸음을 떼는 오늘부터 우리 자녀들이 어린 디모데가 되어 부모의 믿음을 유산으로 잘 물려받고, 특별히 한국인으로서 한글과 한국의 역사와 문화, 예절 그리고 성경적 리더쉽을 배워가는 사역이 되기를 기도합니다.

먼저 앞장서서 섬겨주시는 디모데 아카데미의 교사와 봉사자들께 감사를 드립니다.

우리 교회가 다음 세대를 잘 준비하는 교회가 되기를 위해 온 성도가 함께 기도했으면 합니다.

다음세대를 준비하는 여러분의 목사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0 예수님의 웃음으로 (2014.06.01) 한마음 2014.06.08 316
59 한번 바꾸어 보세요. (2014.05.25) 한마음 2014.05.25 283
58 작은 일에서 부터 교회는 새로워집니다.(2014.05.18) 한마음 2014.05.18 265
57 어머니! 사랑합니다. (2014.05.11) 한마음 2014.05.11 261
56 자녀들에게 경건의 모범이 됩시다. (2014.05.04) 한마음 2014.05.04 260
55 하나님께 쓰임 받는 한 사람 (2014.04.27) 한마음 2014.05.04 279
54 고난의 언덕을 넘어 부활의 언덕으로 (2014.04.20) 한마음 2014.05.04 307
53 "고난 주간을 보내며" (2014.04.13) 한마음 2014.04.11 423
» "디모데 아카데미를 시작하며" (2014.04.06) 한마음 2014.04.11 271
51 "사순절을 보내면서" (2014.03.30) 한마음 2014.04.11 253
50 "실수 효과" (2014.03.23) 한마음 2014.04.11 293
49 "성경, 꼭 한 번 읽어 봅시다" (2014.03.16) 한마음 2014.04.11 273
48 "하나님께 주파수를 맞추자" (2014.03.09) 한마음 2014.04.11 267
47 "찬양기도 합주회" (2014.03.02) 한마음 2014.04.11 262
46 "겸손, 아 너무 어렵다" (2014.02.23) 한마음 2014.04.11 246
45 "남김없이 드리리라" (2014.02.16) 한마음 2014.04.11 241
44 "한 번 시작하면 10년은 하자" (2014.02.09) 한마음 2014.04.11 253
43 "변장한 천사를 만난다면" (2014.02.02) 한마음 2014.04.11 261
42 "어느 목사의 고백"(1월 12일 목양칼럼) 한마음 2014.01.16 532
41 “갈릴리 2014, 사람 낚는 어부 되어”(1월 5일 목양칼럼) 한마음 2014.01.16 542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